수지니
조회 수 : 3518
2013.02.27 (09:18:38)

일시: 2013년2월17-18

코스 : 설악동-비선대-양폭-희운각(1박)-소청-대청봉-봉정암-백담사

일행 : 나홀로

준비물:

 

지리산종주까지 마치고 나니  겨울이  다 간 느낌이 들었다...

뭔가 아쉬움이 남아서  공룡능선이 아니면 설악산 워킹은 거의  하지 않았는데 주능선이라도 가벼운 마음으로 다녀올 생각으로 배낭을

집어 들고 속초로 향했다

금욜밤에  출발을 하려 했지만  사무실 일이 생각대로 따라 주지도 않을 뿐더러  수영을 배우고 있어서

금욜밤에 출발 하기엔 무리가 있지 싶었다

 

토욜 아침  8시 버스를 타고 속초에 가니 14시20분 이다

물치항  해맞이 공원에서  하차해  바닷가를  구경 하면서 사진에 담고

7-1번 타고 설악동으로  향한다

오후3시  설악동 도착  이데로 간다면  비선대에서  밥 먹고   빠르게 간다고 해도   희운각에  도착 하면 7시쯤 될것으로  보인다

캄캄한  야간 산행은 불가피 하다

뭐 그렇다고   두려움이라든지 이런것은 안들지만 솔직히 귀차니즘이 발동하는것은  사실이다

렌텐을  내어  모자위에 걸치고  '서서히  어짜피 불가하다면  해 있는 동안에라도 즐기면서 카메라에 담아  가는거지 모....'

비선대 산장에 와서   비빔밥을 먹고  적벽을 보니 날이 따뜻해서 그런지 겨울이란 생각이 안든다

 

비선대 사장님과 이런저런 얘기까지 하다보니  시간은  순식간에 흘러간다

17시가 되어서  비선대에서 나와서  귀면암을 향해서 걸어 간다

여름에 귀면암까지 걸어서 가봤더니 그동안  워킹을 안해서 그런지  그곳까지 가는것도 숨차고 힘들더니

이번엔  그런 기미는 보이지 않는다

그렇다고  주변 풍경들이 좋아서 담고 싶은 획기적인 풍경들이  많은 것도 아니었다

 

카메라는  어쩌다 한번  천분돌 계곡이나  계단들이 이어져  보이는 이름모를 봉우리들을 찍어  내고...

양폭산장이 불탔다고 들었는데 그 흔적이나  볼지 모르겠다

시간은 거침없이 흘러서 양폭 산장까지 0.9km  남았는데 서서히  어둠이 밀려오고 있었다(18시15분)...비선대에서 너무 지체 했다는 생각이 든다

양폭산장에서  희운각까지 올라가는 깔닥고개쯤 와서  어두워 질거라고 생각을 했는데...ㅋㅋ

중간에  하산하는 분들이  혼자서 어두워 질건데  넘 늦었단 소리를  하도 들어서 그런지  이제 좀 사람들은  만날  일은 없을거라 생각을 하고

슬슬 몸도 풀리고  카메라  찍은 일도  없으니  배낭 안에 카메라를 넣고  본격적인 레이스에  시동을 건다

 

1km가 다되는 양폭산장에 와서 보니 불타고 뼈대도 없고  화장실만 덩그라히 남아 있었다

예전에도  여긴 거의 들리지 않는곳이라  그냥  눈으로 보고만 갔었는데

없어진것 보니  뭔가  허전한 마음이 드는것은 사실이다

어둠은 이미 짙게 드리워져 렌턴을 켜지 않으면  길도 잊어 버릴것 같다

눈은 여전히 쌓여 있어서  러셀은 되어 있지만 오르막을 걷는  길은  여전히 힘이 든다

희운각까지  1km를 앞두고 본격적인 깔닥고개가 시작되고  200m를 오르다가 뒤를 보면 산능선들이  손만 뻗으면 닿을것처럼 가까지  서 있다

그 모습들이  어둠속에서도  좋다...

가파른 숨을 거칠게 쉬고 나니 드뎌  공룡능선과 주능선이 만나는  무너미 고개 앞에 서 있다

 

내년엔  제발 폭설때문에  공룡능선이 통제되지  말기를 간절히 바라면서 내년에  꼭 가봐야지 하는  다짐을 하면서 희운각으로 향한다

생각보다 좀 늦게 도착 했다  희운각에 오니 7시32분이다

예약을 하지  않았지만  자리는 있어 보인다

예약자들이  아직 오지  않아서  8시까지 기다리고 있어라고 한다

혼자 온걸 알고  일단  식사부터 하라고 하는데  식수장은  다른분들이  다 들어가  계셔서  비집고 들어갈 틈도 없었다...

밖에서 의자에 앉아서  소청 올라가는 계단을 보니 벌써부터 한숨이 절로 난다...

http://sujini.com/xe/4410 (*.201.22.229)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27 양희언니
수지니
1881 2017-09-17
26 설악산 산행기
수지니
2147 2017-01-17
25 6월25-26일 설악산 등반
수지니
2389 2016-07-14
24 6월 18-19 등반
수지니
2548 2016-07-13
23 2016년 신년 산행
수지니
2777 2016-01-04
22 2015년 초고리 산악회 시등제 및 대둔산.천등산 등반 두번째이야기
수지니
2801 2015-06-16
21 2015년 초고리 산악회 시등제 및 대둔산.천등산 등반 이야기
수지니
2876 2015-05-14
20 초고리산악회원들과 함께한 등반이야기
수지니
3263 2014-01-14
19 설악산 등반
수지니
3550 2013-05-20
18 2013년 5월4일-5일 등반 이야기
수지니
3542 2013-05-06
Selected 설악산
수지니
3518 2013-02-27
16 화엄사에서 중산리까지 두번째
수지니
3520 2013-02-26
15 화엄사에서 중산리까지
수지니
3744 2013-02-13
14 청옥 두타산행
수지니
3395 2013-02-09
13 우암 산악회와 함께 했던 요상한 등반 이야기..ㅋ
수지니
10384 2012-08-08
12 인수봉 빌라길 파일
sujin
4021 2012-07-10
11 늦은밤에...
수지니
3123 2012-03-17
10 시산제 뒷이야기
수지니
3449 2012-03-12
9 2012년 겨울 지리산 이야기
수지니
3568 2012-02-09
8 과유불급 過猶不及 알고 계시나요? 파일
수지니
3973 2012-01-05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