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4996
2011.07.22 (20:06:58)

오랜시간을 돌아서 온 느낌이랄까..

많은 경험들을 거쳐서 돌아돌아 온 느낌...

 

어느날은 이런 홈페이지로 꾸며야지..

처음 프로그램을 배울때만 해도 나의 일기처럼 했야지

했다가 아니지...

누가 올까봐 두려움에 망설여지고

 

두번째 게시판 달고 할려면 더 공부 좀 하고...

그러다가

누군가의 글을 보고나면 나도 저런 글을 쓰고 싶다...

아름다운 곡을 듣다가  아 좋다...  이곡에 대해서 좀더 알아보고...

 

 

또 누군가가를 나를 알아 보고

어런저런 글을 퍼트려 가슴에 못질을 할지도 모르고..

두려움과 선망이 두갈래로 갈리어 좀만 더 더더..

한게 근 10년을 넘어서 왔다...

 

요즘은 대세가 트위터고 페이스북을 하고 그렇지만

난 아무래도 나이탓인지

이런 홈피가 더 좋다...

 

앞으로 좀더 업그레이드를 해야 할시기가 올테지만 말이다...

 

2011.07.22 (20:30:55)
수지니

댓글은 일단 연습용... 문제가 없는지 확인중..

(*.9.57.147)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14 설악산 독주골 파일
수지니
3419 2011-10-17
13 어제 퇴근시간에 파일
수지니
3384 2011-10-13
12 추억 파일
수지니
3280 2011-09-28
11 연휴.. 파일
수지니
3438 2011-09-13
10 한나라당 홍준표 당대표의 사실상 패러디 파일
webmaster
4556 2011-08-26
9 애플의 운명 파일
수지니
3465 2011-08-25
8 오늘 아침 기사중에 파일
수지니
3598 2011-08-25
7 커트 브라우닝
수지니
3939 2011-08-18
6 플래시 파일
수지니
3540 2011-08-17
5 캐릭터 파일
수지니
3308 2011-08-17
4 작업 끄읕 파일
webmaster
3548 2011-08-07
3 오늘의 일기
webmaster
3325 2011-07-29
2 실험중..ㅋ 파일
수지니
3514 2011-07-22
Selected 드뎌 완성..ㅋㅋ [1]
수지니
4996 2011-07-22
Tag List